Search
Search

연구성과물 검색 타이틀 이미지

HOME ICON HOME > Search by Achievements Type > Reports View

Reports Detailed Information

https://www.krm.or.kr/krmts/link.html?dbGubun=SD&m201_id=10005271&local_id=10010677
가스똥 바슐라르의 시학과 동양사상 ( La Poetique de Gaston Bachelard et les Pensees orientales)
Reports NRF is supported by Research Projects( 가스똥 바슐라르의 시학과 동양사상 ( La Poetique de Gaston Bachelard et les Pensees orientales) | 2004 Year | 채숙희(부산대학교) ) data is submitted to the NRF Project Results
Researcher who has been awarded a research grant by Humanities and Social Studies Support Program of NRF has to submit an end product within 6 months(* depend on the form of business)
사업별 신청요강보기
  • Researchers have entered the information directly to the NRF of Korea research support system
Project Number A00086
Year(selected) 2004 Year
the present condition of Project 종료
State of proposition 재단승인
Completion Date 2006년 02월 03일
Year type 결과보고
Year(final report) 2006년
Research Summary
  • Korean
  • 바슐라르의 시학과 동양사상의 유사성을 밝혀내기 위해서 우리는 바슐라르 시학의 핵심 주제인 ‘몽상(La Reverie)에 관하여 심층적 연구를 해야 한다. ’몽상‘은 바슐라르의 상상력과 시학의 가장 중요한 주제로 보이기 때문이다. ’몽상‘이 무엇인지는 "몽상의 시학"에 치밀하고 심층적으로 논의되고 있는 바, 동양정신과 사상의 기본 개념인 ’주객합일‘ 혹은 ’무아‘의 상태와 유사한 상태를 말하고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몽상이란 사실상 ‘침묵’이다. 바슐라르는 이미 "고요적적함은 세계의 실체이며 몽상가의 실체이다"라고 밝힌 바 있다. 이러한 점은 그 진수眞髓가 침묵에 있는 도가와 불교와의 유사성을 직접적으로 보여준다.
    바슐라르는 그의 ‘몽상’을 "고요적적함의 존재론(Ontologie de la tranquilite)"이라고 부르고 있다. 이것은 불교에서 나왔으나 도교의 영향을 강하게 받은 禪宗에서 말하는 다음과 같은 가르침과 일치한다: "진리의 세계에서는 문자를 세우지 않는다"(不立文字), "설명이 없다"(言語道斷), "지시가 없다".(불구지혜), 한편, 바슐라르의 몽상이 가지는 상기와 같은 특징은 모든 것은 허상이요 실체가 아니며 마음이 만들어낸 허상에 불과하다는 불교원리인 "일체유심조一切唯心造" 사상에 매우 접근되어있는 듯 보인다.
  • English
  • Il faut faire une étude approfondie sur 'la rêverie' de Bachelard afin d'éclairer les ressemblances entre la poétique et Bachelard et les pensées orientales. C'est parce que 'la rêverie' de Bachelard semble être le sujet principale de la poétique de celui-ci. La rêverie de Bachlelard nous semble signifier l'état qui ressemble à la pensée de "l'Union entre le Moi et le Monde" ou la pensée de "Non-moi". La rêverie est en fait l'état du silence. Bachelard a déjà dit que le silence est la réalité du monde et celle du rêveur. Ces points montrent la ressemblance avec le daoisme et le bouddhisme dont l'essentiel consiste dans le silence. D'autre part, ces points qui caractérisent la rêverie de Bachelard semblent s'approcher à la pensée de "Il Tche Yusimm Zo(一切唯心造)" qui est le principe même du bouddhisme.
Research result report
  • Abstract
  • 바슐라르의 시학과 동양사상의 유사성을 밝혀내기 위해서 우리는 바슐라르 시학의 핵심 주제인 ‘몽상(La Reverie)에 관하여 심층적 연구를 해야 한다. ’몽상‘은 바슐라르의 상상력과 시학의 가장 중요한 주제로 보이기 때문이다. ’몽상‘이 무엇인지는 "몽상의 시학"에 치밀하고 심층적으로 논의되고 있는 바, 동양정신과 사상의 기본 개념인 ’주객합일‘ 혹은 ’무아‘의 상태와 유사한 상태를 말하고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몽상이란 사실상 ‘침묵’이다. 바슐라르는 이미 "고요적적함은 세계의 실체이며 몽상가의 실체이다"라고 밝힌 바 있다. 이러한 점은 그 진수眞髓가 침묵에 있는 도가와 불교와의 유사성을 직접적으로 보여준다.
    바슐라르는 그의 ‘몽상’을 "고요적적함의 존재론(Ontologie de la tranquilite)"이라고 부르고 있다. 이것은 불교에서 나왔으나 도교의 영향을 강하게 받은 禪宗에서 말하는 다음과 같은 가르침과 일치한다: "진리의 세계에서는 문자를 세우지 않는다"(不立文字), "설명이 없다"(言語道斷), "지시가 없다".(불구지혜), 한편, 바슐라르의 몽상이 가지는 상기와 같은 특징은 모든 것은 허상이요 실체가 아니며 마음이 만들어낸 허상에 불과하다는 불교원리인 "일체유심조一切唯心造" 사상에 매우 접근되어있는 듯 보인다.
  • Research result and Utilization method
  • 바슐라르의 이론과 사상을 동양사상에 비교한 연구는 연구자의 생각으로는 지금까지 거의없는 것으로 안다. 이러한 주제는 전혀 다른 문화, 정신적 전통을 가지고 살고 있는 동양의 아시아인들만이 접근할 수 있는 주제일 것이다. 따라서 금번 연구 결과는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많은 영향과 관심을 불러일으킬 것이라고 생각한다. 특히 작금에는 서양에서 동양의 정신과 사상에 많은 관심을 기울이고 있는 현실이기 때문에 더욱 그러할 것이다. 이러한 연구 결과는 바슐라르에 대한 새로운 접근과 이해를 국내외적으로 가능하게해줄 것이고, 바슐라르뿐만 아니라, 많은 다른 학자의 저술과 이론들이 동양과 한국의 사상이나 저술들과 비교 연구하고자하는 의욕을 불러일으킬 것이라고 생각된다.
  • Index terms
  • 바슐라르의 시학, 바슐라르 사상과 동양 사상
  • List of digital content of this reports
데이터를 로딩중 입니다.
  • This document, it is necessary to display the original author and you do not have permission
    to use copyrighted material for-profit
  • In addition , it does not allow the change or secondary writings of work
데이터 이용 만족도
자료이용후 의견
입력
트위터 페이스북
NRF Daejeon
(34113) 201, Gajeong-ro, Yuseong-gu, Daejeon, Korea
Tel: 82-42-869-6114 / Fax: 82-42-869-6777
NRF Seoul
(06792) 25, Heonreung-ro, Seocho-gu, Seoul, Korea
Tel: 82-2-3460-5500 / Fax: 82-2-3460-5759
KRM Help Center
Tel : 042-869-6086 Fax : 042-869-6580
E-mail : krmcenter@nrf.r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