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Search

연구성과물 검색 타이틀 이미지

HOME ICON HOME > Search by Achievements Type > Reports View

Reports Detailed Information

https://www.krm.or.kr/krmts/link.html?dbGubun=SD&m201_id=10010786&local_id=10014796
학제간 연구를 통한 문학의 확장가능성 탐구 - 한국,중국,일본, 미국, 프랑스, 독일의 경우를 중심으로
Researcher who has been awarded a research grant by Humanities and Social Studies Support Program of NRF has to submit an end product within 6 months(* depend on the form of business)
사업별 신청요강보기
  • Researchers have entered the information directly to the NRF of Korea research support system
Project Number AS0092
Year(selected) 2005 Year
the present condition of Project 종료
State of proposition 재단승인
Completion Date 2007년 02월 27일
Year type 결과보고
Year(final report) 2007년
Research Summary
  • Korean
  • 우리 연구진은 연구의 문제의식을 다음과 같이 설정하고 연구를 진행했다.
    (1) 새로운 문화 환경을 주도할 수 있는 문학의 확장 가능성에 대한 실천적 탐색
    매체환경의 변화에 따른 문학의 확장은 문학의 정체성을 확충, 보완할 것인가 현 단계 문학의 변화가 문명사적 보편성을 띠는 것이라면 오늘의 문학은 어떻게 재정의 되어야 하는가 그러한 문학의 변화와 새로운 문학 형태의 출현을 어떻게 수용․평가하는 것이 생산적인 것인가 확장된 문학의 형태들은 기존의 문학과 어떠한 영향을 주고받을 것이며, 그것은 우리에게 어떠한 결과를 가져올 것인가 다양한 매체와 다채로운 장르로의 확산을 보다 생산적이고 실천적으로 활성화시킬 수 있는 방안은 무엇인가 이러한 문화 환경에 보다 능동적으로 대응하여 문학을 생활 전반으로 확장함으로써 문학적 활용의 폭을 넓힐 수 있는 방안은 무엇인가 이와 같은 끊임없는 무수한 질문에 대답하기 위해서 21세기 문학의 현실에 대한 총체적인 접근을 시도했다. 우리는 한국 외에 세계 여러 나라의 문화를 연구해온 전문연구자들의 학제간 연구를 통해 이런 과제를 해결했다. 한국, 중국, 일본 등 아시아 권역, 프랑스, 독일 등 유럽 권역, 미국으로 대표되는 미주 권역의 문학적 상황을 각 국가의 문화에 정통한 전문연구자들이 실증적으로 연구하여 종합하는 방식으로 연구를 진행했다.
    (2) 한국, 중국, 일본, 미국, 프랑스, 독일 문학에 나타난 문학의 변화 양상에 대한 학제간 연구
    본 연구는 현재 소위 문화 강국이라고 불리는 나라들에서 일어나고 있는 문학의 확장 움직임을 비판적으로 파악함으로써 벤치마킹하고, 문명사적으로 디지털 환경 속에서 일어나고 있는 문학의 형질변환을 보다 생산적인 관점에서 파악하고자 했다. 그것은 새로운 형태의 대중문화 확산으로 파악할 수 있었고, 다른 매체와의 접목을 통한 형질변환으로 논의하기도 했고, 디지털 환경에서의 새롭게 등장하는 접근․유통 방식에 대한 평가이기도 했고, 심지어 새롭게 등장하는 매체 환경에서 최적화된 문화장르의 일부로 문학이 기능한다면 그 양상은 어떤 것인지에 대한 고찰이기도 했다.
    (3) 문학과 문화의 소통 활성화와 디지털 패러다임의 문학적 적용을 위한 실천적 이론 정립 지향
    문화학이라는 새로운 학문의 출현은 그 기반의 많은 부분이 문학에 있다는 것을 이해할 필요가 있으며, 문학의 삶과 세계에 대해 축적해 온 콘텐츠는 디지털이 토대가 된 변화된 환경 속에서도 여전히 그 가치를 지닌다는 점을 본 연구를 통해 확인할 수 있었다. 이것이 바로 본 연구가 가지는 의의라고 할 수 있다.
    (4) 문화콘텐츠 개발을 위한 원천소스 개발 및 문학적 역량을 생산적 결합 방식 탐구
    문학적 역량을 어떻게 산업적 메커니즘과 통합해나갈 수 있는가, 문학의 토대가 되는 인문학적 자산들을 어떻게 실천적인 성과물로 구현해낼 것인가, 문학적 역량을 중심으로 문화콘텐츠의 생산력과 영향력을 극대화할 것이냐 등이 그것이다. 이런 문제의식에 따라 본 연구는 실천적인 해법을 찾았다.
  • English
  • We can summarize the consequences of this study like these.
    First, We proceeded practical studies of the possibility of literary expansion which lead the new cultural atmosphere. To try to clarify this based on the actual proof, our study group used the cross checking method between the experts those who studied each country's cultural trait for a long time except Korea. For instance, those well-known experts in Asian zone of Korea, China, Japan, those in European Zone of France, Germany, and American zone of United States studied based on the actual proof and then integrated each reports together.
    Second, we tried to benchmark the cultural expansion movement of those so-called cultural power houses with critical attitude. And also pay attention to the transformation of the literary works in a digital background with productive attitude.
    Third, we tied to build up the practical thesis to facilitate the communication between culture and literature and to apply the digital paradigm with literary way. We need to know the fact that the newly born study like 'Culturology' and it depends a lot of its aspect on the literature itself. Throughout these works, we proved the value of the contents that we've stacked up for a long time about literary life and world regardless of the different digital backgrounds.
    Fourth, we focused on how to develop the original sources for the development of cultural contents, and how well combine these together with our cultural capability in productive way.
Research result report
  • Abstract
  • 본 연구의 연구 결과는 다음과 같이 요약할 수 있다.
    첫째, 새로운 문화 환경을 주도할 수 있는 문학의 확장 가능성에 대해 실천적 연구를 진행했다. 이를 실증적으로 밝히기 위해 본 연구진은 한국 외에 세계 여러 나라의 문화를 연구해온 전문연구자들의 학제간 연구를 통해 이런 과제를 해결했다. 한국, 중국, 일본 등 아시아 권역, 프랑스, 독일 등 유럽 권역, 미국으로 대표되는 미주 권역의 문학적 상황을 각 국가의 문화에 정통한 전문연구자들이 실증적으로 연구하여 종합하는 방식으로 연구를 진행했다.
    둘째, 현재 소위 문화 강국이라고 불리는 나라들에서 일어나고 있는 문학의 확장 움직임을 비판적으로 파악함으로써 벤치마킹하고, 문명사적으로 디지털 환경 속에서 일어나고 있는 문학의 형질변환을 보다 생산적인 관점에서 파악하고자 했다.
    셋째, 문학과 문화의 소통 활성화와 디지털 패러다임의 문학적 적용을 위한 실천적 이론을 정립하고자 했다. 문화학이라는 새로운 학문의 출현은 그 기반의 많은 부분이 문학에 있다는 것을 이해할 필요가 있으며, 문학의 삶과 세계에 대해 축적해 온 콘텐츠는 디지털이 토대가 된 변화된 환경 속에서도 여전히 그 가치를 지닌다는 점을 본 연구를 통해 확인할 수 있었다. 이것이 바로 본 연구가 가지는 의의라고 할 수 있다.
    넷째, 문화콘텐츠 개발을 위한 원천소스를 개발하고 문학적 역량과 생산적으로 결합시킬 수 있는 방식을 탐구했다.
  • Research result and Utilization method
  • (1) 학문적 기여도
    첫째, 새로운 문화 환경 및 테크놀로지 환경의 적극적인 활용이 문학에서도 필연적으로 요구된다는 인식을 학자들에게 가져다 줄 것이며, 이로 인하여 학제간의 경계가 허물어져 문학의 영역이 확장되고, 나아가 총체적인 인간 경험을 대상으로 하는 인문학 연구를 보다 넓은 영역으로 만들 수 있다.
    둘째, 새로운 문화 환경 및 테크놀로지 환경의 문제가 단순히 어느 특정한 나라의 전유물이 아니라 국제적인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과의 협동 연구로 발전할 수 있는 가능성이 충분하다는 사실을 인식할 수 있다.
    셋째, 그동안 단순히 전향적이라고 여겨져 온 관점을 벗어나서, 구체적인 문학․문화적 실험에 대한 연구를 통해, 새로운 환경 속에서 이루어지고 있는 다양한 문학, 문화적 실험이 지니는 문화적 함의를 비판적으로 검토할 수 있다.
    넷째, 각국의 문학 활용 방안에 대한 학제적인 연구는 문학의 새로운 정체성을 확립하는 데에 기여할 것이며, 근대적인 제도에 의해서 생성된 문학과는 다른 개념의 탈근대적인 문학의 위상을 점검할 수 있다.
    다섯째, 각국의 문학 확장 양상을 탐구함으로써 현 시기 문학의 새로운 정체성 정립에 대한 보다 구체적이고 정확한 진단을 내리고 최종적으로 한국문학의 활로를 모색하는 데에 활용할 수 있다. 변화된 문화환경 속에서 문학과 테크놀로지의 결합을 통해, 문학의 확장과 새로운 문화장르의 등장으로 이어지고 있는 문학의 혁신 과정을 이해할 수 있다.
    여섯째, 새로운 문화 환경 및 테크놀로지 환경이 오히려 문학의 장점을 극대화시키는 데에 크게 기여하고 있으며, 문학이 새로운 환경을 적극적으로 활용하여 자체의 영역을 확대시키고 있는 과정을 통해서, 현 시기 문화 환경 및 테크놀로지 환경과 문학의 관계를 새롭게 정리할 수 있다.
    일곱째, 가령 ‘언어와 문화’, ‘법과 문화’, ‘문화경제학’ 등의 연구를 자극시키는 식으로, 학제적 접근방식은 매우 상이한 문화적 현상과 분야를 새로운 상호관계 속에서 고찰할 수 있는 패러다임을 제공해 줄 수 있다.

    (2) 사회적 기여도
    첫째, 새로운 문화 환경 및 테크놀로지 환경으로 말미암아 문학이 더 이상 고정적인 텍스트가 아니라, 적극적인 수용자나 독자의 접근방식이나 취향에 따라 얼마든지 다양한 조합의 활동이나 작품으로 구성될 수 있음을 밝힘으로써, 문학의 대중성에 대한 새로운 접근 가능성을 모색할 수 있다.
    둘째, 각국의 실천적인 문학 활용 사례 분석을 통해서 디지털 환경과 문학 혁신간의 관계를 명확히 이해하여, 한국문학의 활로를 모색하고 한국의 문화콘텐츠를 개발하는 데에도 참고가 될 수 있을 것이다.
    셋째, 세계화를 지향하는 시기에 동서양 6개국에서 전개되고 있는 인문학적 혁신과 학문적 패러다임의 변화를 이해함으로써, 비교문화적인 관점에서 폭넓은 조망을 획득할 수 있다.
    넷째, 인문학적 위기를 돌파하기 위한 다양한 시도를 펼쳐온 세계사적인 맥락을 효과적으로 조망할 수 있다.
    다섯째, 고급문화와 대중문화 사이의 정형화된 반대개념을 거부하고 현 시기 대두되고 있는 매체 문화나 테크놀로지 문화를 적극적으로 포괄할 수 있다.

    (3) 교육적 기여도
    첫째, ‘수요자 중심’ 교육이 강조되어, ‘읽고 해석하고 설명하는’ 전통적 교육방식을 지양하고, ‘보고 듣고 느끼는’ 차원의 멀티미디어 교육이 필연적으로 요구되는 현실에서, 새로운 문화 환경 및 테크놀로지 환경을 이용한 교과목이나 연구 과제를 설정하는 데에 있어서 하나의 이론적인 바탕을 제공해 줄 수 있다.
    둘째, 멀티미디어 환경의 교육 현실에 맞추어, 교육 수요자들의 달라진 수용방식을 고려하여, 공감각을 활용한 문학 교육 콘텐츠 개발에 이론적 바탕으로 적용할 수 있다. 한 최근 중시되는 미디어 리터러시 능력을 강화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다.
    셋째, 그동안 전문 연구자들에게만 독점되었던 해당 국가의 참고문헌들을 학생 모두가 공유하고 언제어디서나 검색, 활용이 가능한 체제로 변화시키는 과정에서, 새로운 문화 환경 및 테크놀로지 환경에 대한 인식은 필수불가결하다.
    넷째, 확장된 문학성을 제시함으로써 ‘변화와 확장’이라는 말로 표현되는 다양성의 시대에서 정보화 사회의 수혜자들로서의 학생들이 유용한 정보를 판단하고 선별할 수 있는 기준을 제공해 줄 수 있다.
  • Index terms
  • 문학, 문학의 확장, 매체환경, 디지털 환경, 문학과 문화, 문학의 변용, 문화콘텐츠
  • Examination field of requesting this research issues( The ranking of possible field is up to 3rd place)
  • 1Ranking : 인문학 > 문학 > 비교문학
  • List of digital content of this reports
데이터를 로딩중 입니다.
  • This document, it is necessary to display the original author and you do not have permission
    to use copyrighted material for-profit
  • In addition , it does not allow the change or secondary writings of work
데이터 이용 만족도
자료이용후 의견
입력
트위터 페이스북
NRF Daejeon
(34113) 201, Gajeong-ro, Yuseong-gu, Daejeon, Korea
Tel: 82-42-869-6114 / Fax: 82-42-869-6777
NRF Seoul
(06792) 25, Heonreung-ro, Seocho-gu, Seoul, Korea
Tel: 82-2-3460-5500 / Fax: 82-2-3460-5759
KRM Help Center
Tel : 042-710-4360
E-mail : krmcenter@nrf.re.kr / Fax : 042-861-43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