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Search

연구성과물 검색 타이틀 이미지

HOME ICON HOME > Search by Achievements Type > Reports View

Reports Detailed Information

https://www.krm.or.kr/krmts/link.html?dbGubun=SD&m201_id=10011207&local_id=10016834
러시아 고전과의 '유희', 혹은 '이어쓰기'
Reports NRF is supported by Research Projects( 러시아 고전과의 '유희', 혹은 '이어쓰기' | 2006 Year 신청요강 다운로드 PDF다운로드 | 이항재(단국대학교(천안캠퍼스)) ) data is submitted to the NRF Project Results
Researcher who has been awarded a research grant by Humanities and Social Studies Support Program of NRF has to submit an end product within 6 months(* depend on the form of business)
사업별 신청요강보기
  • Researchers have entered the information directly to the NRF of Korea research support system
Project Number A00196
Year(selected) 2006 Year
the present condition of Project 종료
State of proposition 재단승인
Completion Date 2008년 05월 29일
Year type 결과보고
Year(final report) 2008년
Research Summary
  • Korean
  • 1980년대 초, 고르바초프의 개혁-개방 이후, 현대러시아 문예에서 고전의 재해석과 맞물린 '고전과의 유희'는 리메이크, 이어쓰기, 인용, 차용, 패러디의 형태로 다양하게 나타나고 있다. 리메이크는 단순하고 은밀한 표절인가, 중고품인가, 아류인가 아니면 현대러시아문학의 새로운 경향인가 러시아 고전작가들(똘스또이, 도스또예프스기, 뚜르게네프)의 작품을 최초로 리메이크한 레프 니꼴라예프의 <안나 까레니나>, 표도르 미하일로프의 <백치>, 이반 세르게예프의 <아버지와 아들> 등은 동명의 유명한 고전을 이용한 상업적 성격을 띤 대중문학의 수준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다시 말해 위의 리메이커들은 고전작품들의 피상적인 층위들만을 이용하여 내용과 형상들의 체계를 단순화하고,몇몇 슈제트 라인을 현대의 시공에서 현실적으로 변형하고 있을뿐이다.
    그러나 보리스 아꾸닌처럼 낯선 역사시대, 다른 스타일, 다른 예술적 체계을 능숙하게 다루는 리메이커도 있다. 비록 대중문학의 도식성과 대중성을 완전히 벗어나지는 못했지만, 아꾸닌은 체홉의 <갈매기>, 도스또예프스끼의 <죄와 벌>, 셰익스피어의 <햄릿> 같은 고전을 추리소설 형식으로 새롭게 리메이크하고 있다. 현대러시아포스트모더니즘을 대표하는 블라지미르 소로낀과 빅또르 ?y레빈은 각각 불가꼬프의 <개의 심장>과 체르니셰프스기의 <무엇을 할 것인가>를 리메이크하여 원작의 경향성과 사상성을 희화하고 풍자하기 위해 <네명의 심장>과 <베라 빠블로브나의 아홉번째 꿈>을 썼는데, 거친 언어와 끔찍한 장면이 교차하는 정반대의 경향성과 극단성을 보여준다.
    뻬뜨루??스까야, 울리쯔까야, 똘스따야 같은 여성작가들은 체홉의 <강아지를 데리고 다니는 부인>, 뿌쉬낀의 <스페이드 여왕>, 셰익스피어의 <햄릿>, 나보꼬프의 <롤리타>를 새로운 구상과 섬세한 언어-문체로 성공적으로 이어쓰고 메이크하고 있다. 뿌쉬낀, 예르쇼프, 구비문학 등의 내용을 리메이크 하고 이어쓰기, 인용, 차용, 패러디 등의 방법을 종합적으로 사용한 레오니드 필라또프의 <리지스뜨라따>, <세 개의 오렌지에 대한 사랑>,<페도뜨 스뜨렐쯔>는 구상, 내용, 언어와 문체 면에서 고전의 단순한 모방과 포스트모더니즘의 기법을 넘어서 현대러시아작가들의 '고전과의 유희'의 새로운 가능성을 보여준다.
  • English
  • The play with classics in the contemporary russian literature includes remake, sequeal, quotation, borrowing and parady. For example, is the remake simple and indirect plagiarism or second-hand Or new tendancy in the contemporary russian literature The first remakes like <Anna Karenina> by Lev Nikolaev, <Idiot> by Fedor Mikhailov and <On the Eve> by Ivan Sergeev are not so successful. The remakes are the cheap and popular literary works based on the same novels written by the famous russian writers. But Boris Akunin sucessfully and originally y remade Chekhov's <Seagull>, Dostoevsky's <Crime and Punishment> and Shakespeare's <Hamlet>. Of course, his remakes show schematization, cliche, popularity of popular literature. The russian postmodernists like Victor Pelevin and Vladimir Sorokin extremely and conservatively remade Chernyshesky's <What is to be done > and Bulgakov's <Heart of a Dog>. The famous russian woman writers like Petrushevskaya and Ulitskaya comparatively did sucessful remakes of <Woman with a Dog> of Chekhov and <Spade Queen> of Pushkin. The best remakes in the contemporary russian literature are Leonid Filatov's <Lizistrata>,<Fedot-Streltz> and <Love for three Oranges>. His remakes are not simple imitations of classics and samples of the postmodernist techniques in the aspect of subject, plot, language and style, but good evidences of new possibility in the play with classics.
Research result report
  • Abstract
  • 1. 1980년대 초, 고르바초프의 개혁-개방 이후, 현대러시아 문예에서 고전의 재해석과 맞물린 '고전과의 유희'는 리메이크, 이어쓰기, 인용, 차용, 패러디의 형태로 다양하게 나타나고 있다. 리메이크는 단순하고 은밀한 표절인가, 중고품인가, 아류인가? 아니면 현대러시아문학의 새로운 경향인가? 러시아 고전작가들(똘스또이, 도스또예프스기, 뚜르게네프)의 작품을 최초로 리메이크한 레프 니꼴라예프의 <안나 까레니나>, 표도르 미하일로프의 <백치>, 이반 세르게예프의 <아버지와 아들> 등은 동명의 유명한 고전을 이용한 상업적 성격을 띤 대중문학의 수준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다시 말해 위의 리메이커들은 고전작품들의 피상적인 층위들만을 이용하여 내용과 형상들의 체계를 단순화하고,몇몇 슈제트 라인을 현대의 시공에서 현실적으로 변형하고 있을뿐이다.
    2. 그러나 보리스 아꾸닌처럼 낯선 역사시대, 다른 스타일, 다른 예술적 체계을 능숙하게 다루는 리메이커도 있다. 비록 대중문학의 도식성과 대중성을 완전히 벗어나지는 못했지만, 아꾸닌은 체홉의 <갈매기>, 도스또예프스끼의 <죄와 벌>, 셰익스피어의 <햄릿> 같은 고전을 추리소설 형식으로 새롭게 리메이크하고 있다. 현대러시아포스트모더니즘을 대표하는 블라지미르 소로낀과 빅또르 ?y레빈은 각각 불가꼬프의 <개의 심장>과 체르니셰프스기의 <무엇을 할 것인가>를 리메이크하여 원작의 경향성과 사상성을 희화하고 풍자하기 위해 <네명의 심장>과 <베라 빠블로브나의 아홉번째 꿈>을 썼는데, 거친 언어와 끔찍한 장면이 교차하는 정반대의 경향성과 극단성을 보여준다.
    3. 뻬뜨루??스까야, 울리쯔까야, 똘스따야 같은 여성작가들은 체홉의 <강아지를 데리고 다니는 부인>, 뿌쉬낀의 <스페이드 여왕>, 셰익스피어의 <햄릿>, 나보꼬프의 <롤리타>를 새로운 구상과 섬세한 언어-문체로 성공적으로 이어쓰고 메이크하고 있다. 뿌쉬낀, 예르쇼프, 구비문학 등의 내용을 리메이크 하고 이어쓰기, 인용, 차용, 패러디 등의 방법을 종합적으로 사용한 레오니드 필라또프의 <리지스뜨라따>, <세 개의 오렌지에 대한 사랑>,<페도뜨 스뜨렐쯔>는 구상, 내용, 언어와 문체 면에서 고전의 단순한 모방과 포스트모더니즘의 기법을 넘어서 현대러시아작가들의 '고전과의 유희'의 새로운 가능성을 보여준다.
  • Research result and Utilization method
  • 1.현대러시아문학에서 최상의 리메이크는 고전의 단순한 모방이나 흉내, 가벼운 일화의 원칙이 아니라 고전에 대한 깊은 지식과 이해, 고전작품의 예술구조, (장르로서의) 리메이크의 특성과 역할에 대한 이해, 작가의 심오하고 내적인 입장에 기초하여 쓰여진다. 우리는 필라또프와 아꾸닌, 울리쯔까야, 뻬뜨루??스까야의 리메이크에서 이러한 특징을 확인할 수 있다. 최상의 리메이크는 이미 고전의 모방이나 중고품, 대중의 인기에 영합하는 상업적 성격을 띤 대중문학이 아니라 현대러시아문학의 새로운 경향이면서 진실한 독창적인 문학이 될 수 있음을 보여준다.
    2. 리메이크와 이어쓰기 등 현대러시아문학의 '고전과의 유희'의 긍정적인 면과 부정적인 면, 그리고 리메이크의 새로운 가능성을 몇몇 리메이크 텍스트의 구체적인 분석을 통해 밝힌 이 논문은 현대러시아문학의 다양성과 복잡성, 그리고 가능성을 객관적으로 이해하고 연구하는데 활용될 수 있다.
  • Index terms
  • 고전, 유희, 리메이크, 이어쓰기, 인용, 차용, 패러디, 상호매체성, 원 소스 멀티 유스, 대중문학, 포스트모더니즘, 체홉, 도스또예프스끼, 뚜르게네프, 아꾸닌, 소로낀, ?y레빈, 울리쯔까야, 뻬뜨루??스까야, 필라또프, 상호매체성, 세컨드 핸드
  • List of digital content of this reports
데이터를 로딩중 입니다.
  • This document, it is necessary to display the original author and you do not have permission
    to use copyrighted material for-profit
  • In addition , it does not allow the change or secondary writings of work
데이터 이용 만족도
자료이용후 의견
입력
트위터 페이스북
NRF Daejeon
(34113) 201, Gajeong-ro, Yuseong-gu, Daejeon, Korea
Tel: 82-42-869-6114 / Fax: 82-42-869-6777
NRF Seoul
(06792) 25, Heonreung-ro, Seocho-gu, Seoul, Korea
Tel: 82-2-3460-5500 / Fax: 82-2-3460-5759
KRM Help Center
Tel : 042-710-4360
E-mail : krmcenter@nrf.re.kr / Fax : 042-861-43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