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구성과물검색
유형별/분류별 연구성과물 검색
HOME ICON HOME > Search by Achievements Type > Reports View

Reports Detailed Information

https://www.krm.or.kr/krmts/link.html?dbGubun=SD&m201_id=10012912&local_id=10018382
한국축구 응원문화의 사회운동적 프레임 형성과정과 사회적 함의
Reports NRF is supported by Research Projects( 한국축구 응원문화의 사회운동적 프레임 형성과정과 사회적 함의 | 2006 Year 신청요강 다운로드 PDF다운로드 | 김영갑(동양대학교) ) data is submitted to the NRF Project Results
Researcher who has been awarded a research grant by Humanities and Social Studies Support Program of NRF has to submit an end product within 6 months(* depend on the form of business)
  • Researchers have entered the information directly to the NRF of Korea research support system
Project Number G00014
Year(selected) 2006 Year
the present condition of Project 종료
State of proposition 재단승인
Completion Date 2007년 10월 18일
Year type 결과보고
Year(final report) 2007년
Research Summary
  • Korean
  • 이 연구는 한국사회에서 붉은악마가 출현한 시기를 중심으로 응원문화의 프레임을 설정하고 사회운동적 관점에서 분석하는데 목적이 있다. 즉 한국사회에서 축구 응원문화의 시간적 위치를 거시적 조건, 사회적 맥락성, 사회운동의 내적조건 등의 관점에서 어떻게 축구 응원문화가 배열되고 성장되어 왔는가를 해석하고자 하였다. 선행연구를 기초하여 한국축구 응원문화 프레임의 시기구분과 설정은 4단계에 걸친 프레임 변화 및 이행가설을 그 내용으로 하였다. 그 결과 1단계로서 1983년 멕시코 세계청소년축구대회의 4강 역사와 프로축구 출범은 한국축구 응원문화 프레임의 연결이자 시작점이었다. 강압적 정치 메커니즘에 의해 프로축구가 시작되었지만 1987년 형식적 민주화의 시작과 1980년대의 지속적인 경제성장으로 한국축구 응원문화의 변화가 관찰되기 시작한 시기이다. 2단계로서 1990년대 이후 소비주의와 PC통신이 도입되고, 급격한 문화변동의 과정 속에서 서포터즈 및 붉은악마가 출현하여 가시화된 응원문화의 프레임 확대단계를 경험하였다. 3단계로서 1998년 프랑스월드컵을 전후하여 붉은악마의 존재를 대중들에게 각인시키는 대중화의 변곡점을 맞이하게 되었다. 4단계로서 2002년 한일월드컵을 거치면서 프레임 분화가 형식화 및 제도화의 경쟁적 프레임으로까지 확대되었고, 이러한 과정에서 한국축구 응원문화의 가능성과 전체적으로 한국식 스포츠문화의 큰 흐름을 제시한 패러다임으로 설정될 수 있다.
  • English
  • This study aims on setting a frame of cheering culture and analyzing it from a social movement perspective mainly at the time the Red Devils appeared in Korean society. In the 1st stage, launching of professional soccer and the history of rising to the quarter-finals at the FIFA U-20 World Cup Mexico in 1983 was the starting point and the connection to the frame of Korean soccer cheering culture. Professional soccer began under a coercive political mechanism, but it was the time when changes in Korean soccer cheering culture were observed as formal democracy began in 1987 and the economy developed continuously throughout the 1980s. In the 2st stage, as consumerism and PC communications were adopted since the 1990s, Koreans experienced a stage of expanding the frame of visualized cheering culture with the appearance of supporters and the Red Devils. In the 3rd stage before and after the 1998 France World Cup, it was the turning point for the public to realize the existence of the Red Devils. In the 4th stage going through the 2002 Korea-Japan World Cup, the changes of the frame were expanded even as a competitive frame of formalization and systemization. This study is a paradigm suggesting the large flow of Korean sports culture in general, along with the possibility of Korean soccer cheering culture through such process.
Research result report
  • Abstract
  • 이 연구는 한국사회에서 붉은악마가 출현한 시기를 중심으로 응원문화의 프레임을 설정하고, 사회운동적 관점에서 분석하는데 목적이 있다. 그 결과, 1단계로서 1983년 멕시코 세계청소년축구대회의 4강 역사와 프로축구 출범은 한국축구 응원문화 프레임의 연결이자 시작점이었다. 즉 강압적 정치 메커니즘의 프로젝트로 프로축구가 시작되었지만 1987년 형식적 민주화의 시작과 1980년대의 지속적인 경제성장으로 한국축구 응원문화의 변화가 관찰되기 시작한 시기이다. 2단계로서 1990년대 이후 소비주의 득세와 PC통신이 도입되고, 급격한 문화변동의 과정 속에서 서포터즈 및 붉은악마가 출현하여 가시화된 응원문화의 프레임 확대단계를 경험하였다. 3단계로서 1998년 프랑스월드컵을 전후하여 붉은악마의 존재를 대중들에게 각인시키는 대중화의 변곡점을 맞이하게 되었다. 4단계로서 2002년 한일월드컵을 거치면서 프레임 분화가 형식화 및 제도화의 경쟁적 프레임으로까지 확대되었다. 이러한 과정에서 한국축구 응원문화의 가능성과 전체적으로 한국식 스포츠문화의 큰 흐름을 제시한 패러다임으로 설정된다.
  • Research result and Utilization method
  • 이 연구는 한국사회에서 붉은악마가 출현한 시기를 중심으로 응원문화의 프레임을 설정하고 사회운동적 관점에서 분석하는데 목적이 있다. 즉 한국사회에서 축구 응원문화의 시간적 위치를 거시적 조건, 사회적 맥락성, 사회운동의 내적조건 등의 관점에서 어떻게 축구 응원문화가 배열되고 성장되어 왔는가를 해석하고자 하였다. 선행연구를 기초하여 한국축구 응원문화 프레임의 시기구분과 설정은 4단계에 걸친 프레임 변화 및 이행가설을 그 내용으로 하였다. 그 결과 1단계로서 1983년 멕시코 세계청소년축구대회의 4강 역사와 프로축구 출범은 한국축구 응원문화 프레임의 연결이자 시작점이었다. 강압적 정치 메커니즘에 의해 프로축구가 시작되었지만 1987년 형식적 민주화의 시작과 1980년대의 지속적인 경제성장으로 한국축구 응원문화의 변화가 관찰되기 시작한 시기이다. 2단계로서 1990년대 이후 소비주의와 PC통신이 도입되고, 급격한 문화변동의 과정 속에서 서포터즈 및 붉은악마가 출현하여 가시화된 응원문화의 프레임 확대단계를 경험하였다. 3단계로서 1998년 프랑스월드컵을 전후하여 붉은악마의 존재를 대중들에게 각인시키는 대중화의 변곡점을 맞이하게 되었다. 4단계로서 2002년 한일월드컵을 거치면서 프레임 분화가 형식화 및 제도화의 경쟁적 프레임으로까지 확대되었고, 이러한 과정에서 한국축구 응원문화의 가능성과 전체적으로 한국식 스포츠문화의 큰 흐름을 제시한 패러다임으로 설정될 수 있다.
  • Index terms
  • 축구, 응원문화, 붉은악마, 사회운동, 프레임
  • List of digital content of this reports
데이터를 로딩중 입니다.
  • This document, it is necessary to display the original author and you do not have permission
    to use copyrighted material for-profit
  • In addition , it does not allow the change or secondary writings of work
데이터 이용 만족도
자료이용후 의견
입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