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구성과물검색
유형별/분류별 연구성과물 검색
HOME ICON HOME > Search by Achievements Type > Reports View

Reports Detailed Information

https://www.krm.or.kr/krmts/link.html?dbGubun=SD&m201_id=10014428&local_id=10016232
일제강점기 조선에서의 일본어 표기법에 대하여
Reports NRF is supported by Research Projects( 일제강점기 조선에서의 일본어 표기법에 대하여 | 2006 Year | 민병찬(인하대학교) ) data is submitted to the NRF Project Results
Researcher who has been awarded a research grant by Humanities and Social Studies Support Program of NRF has to submit an end product within 6 months(* depend on the form of business)
  • Researchers have entered the information directly to the NRF of Korea research support system
Project Number A00882
Year(selected) 2006 Year
the present condition of Project 종료
State of proposition 재단승인
Completion Date 2008년 03월 12일
Year type 결과보고
Year(final report) 2008년
Research Summary
  • Korean
  • 본고는 조선총독부가 조선에서 발행한 일본어교과서와 일본문부성 국정교과서와의 실질적인 비교 검토를 통해 양 교과서에 있어서의 표기상의 특징을 밝히고, 나아가 이를테면 일본어가 정비되어가는 과정 즉 현대일본어가 확립되어 가는 속에서 이러한 특징들이 어떠한 의미를 갖는지 등에 대해 논의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일본에서는 논의에만 그쳤던 <表音式 仮名遣い>의 채용 및 개선이 조선에서 가능했던 것은 외국인에 대한 일본어 교육이라고 하는 특수한 상황이 보수적인 기존 언어관에서 자유로울 수 있는 계기를 부여했기 때문으로 생각된다. 사실 외래의 것을 일본어화하는 과정에서 <표음적 표기>에 대한 시도는 일찍부터 있어왔다. 이를 바탕으로 볼 때 조선에서의 일본어의 <표음적 표기>는 일본어를 외래의 것으로 인식하는 데에서 출발했다고 보는 것이 타당할 것이며, <내선일체>의 강화로 대표되는 정치 패러다임이 변화하면 곧바로 「歴史的仮名遣」로 회귀하는 것은 어찌 보면 지극히 당연한 결과였다고 생각된다. 나아가 1945년 이후 현실 발음을 중시하는 「現代かなづかい」가 채용된 것 역시 일본 및 일본어를 파악하는 인식이 변화한 결과로 이해된다. 또한 조선에서의 표기법 및 교수법에 대한 이를테면 실험이 「現代かなづかい」 채용에 있어서 어떤 형태로든 영향을 미쳤을 개연성이 있는 것으로 생각된다. 즉 식민지에서의 시도들이 밑거름이 되어서 전후 일본의 일본어정책의 방향 설정에 직간접적으로 영향을 미친 것은 아닌가 생각되는 것이다.
  • English
  • 本稿は、朝鮮総督府が朝鮮で発行した日本語教科書と日本文部省の国定教科書との実質的な比較検討を通じて、両教科書における表記上の特徴を明らかにし、そしていわば日本語が整備されて行く過程、つまり現代日本語が確立していくなかで、このような特徴がどういう意味をもつのかなどについて考察したものである。
     日本では議論の域を出ることのなかった<表音式仮名遣い>の採用およびその改善が朝鮮で可能だったのは、外国人にたいする日本語教育といった特殊な状況が、既存の言語観から自由ならしめるきっかけを付与したためであると考えられる。もともと外来のものを日本語化する過程において<表音的表記>の試みはかなり以前からあった。それを踏まえると、朝鮮での日本語の<表音的表記>は日本語を外来のものとして認識する立場から出発したものであると見るのが妥当であろうし、「内鮮一致」の強化で象徴されるように政治のパラダイムが変化すれば、直ちに「歴史的仮名遣い」に回帰するのも当然の結果であったと言ってよかろう。さらに、日本の敗戦後、現実発音を重視する「現代かなづかい」が採用されたのも、やはり日本および日本語を捉える認識の変化に起因するものと考えられる。なお、朝鮮でのいわば実験が「現代かなづかい」の採用において何らかの形で影響を及ぼした蓋然性が強い。すなわち、植民地での日本語教授上の試みから得た成果に支えられて、戦後日本の日本語政策が築かれて行ったのではないかと考えるのである。
Research result report
  • Abstract
  • 본고는 조선총독부가 조선에서 발행한 일본어교과서와 일본문부성 국정교과서와의 실질적인 비교 검토를 통해 양 교과서에 있어서의 표기상의 특징을 밝히고, 나아가 이를테면 일본어가 정비되어가는 과정 즉 현대일본어가 확립되어 가는 속에서 이러한 특징들이 어떠한 의미를 갖는지 등에 대해 논의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일본에서는 논의에만 그쳤던 <表音式 仮名遣い>의 채용 및 개선이 조선에서 가능했던 것은 외국인에 대한 일본어 교육이라고 하는 특수한 상황이 보수적인 기존 언어관에서 자유로울 수 있는 계기를 부여했기 때문으로 생각된다. 사실 외래의 것을 일본어화하는 과정에서 <표음적 표기>에 대한 시도는 일찍부터 있어왔다. 이를 바탕으로 볼 때 조선에서의 일본어의 <표음적 표기>는 일본어를 외래의 것으로 인식하는 데에서 출발했다고 보는 것이 타당할 것이며, <내선일체>의 강화로 대표되는 정치 패러다임이 변화하면 곧바로 「歴史的仮名遣」로 회귀하는 것은 어찌 보면 지극히 당연한 결과였다고 생각된다. 나아가 1945년 이후 현실 발음을 중시하는 「現代かなづかい」가 채용된 것 역시 일본 및 일본어를 파악하는 인식이 변화한 결과로 이해된다. 또한 조선에서의 표기법 및 교수법에 대한 이를테면 실험이 「現代かなづかい」 채용에 있어서 어떤 형태로든 영향을 미쳤을 개연성이 있는 것으로 생각된다. 즉 식민지에서의 시도들이 밑거름이 되어서 전후 일본의 일본어정책의 방향 설정에 직간접적으로 영향을 미친 것은 아닌가 생각되는 것이다.
  • Research result and Utilization method
  • 본 연구를 통해 일제강점기 일본어의 <표음식 표기>가 일본어를 쉽게 이해시키기 위한 방편이었다는 점을 확인했는데, 그렇다고 한다면 그러한 시도가 단지 표기 면에서만 있었겠는가 하는 것이 다음 문제로 남는다. 즉 어휘 선택이나 문장 구성에 있어서도 비슷한 시도가 있지 않았겠는가 여겨지는데 이러한 문제 제기를 포함해서 향후 관련 연구의 기초를 마련한 것으로 생각된다.
  • Index terms
  • 朝鮮&#32207;督府, 日本語&#25945;科書, &#22269;定&#25945;科書, &#20206;名遣い, 表音, 日本語政策
  • List of digital content of this reports
데이터를 로딩중 입니다.
  • This document, it is necessary to display the original author and you do not have permission
    to use copyrighted material for-profit
  • In addition , it does not allow the change or secondary writings of work
데이터 이용 만족도
자료이용후 의견
입력